컨텐츠상세보기

폭염 사회 (커버이미지)
폭염 사회
  • 평점평점점평가없음
  • 저자에릭 클라이넨버그 지음, 홍경탁 옮김 
  • 출판사글항아리 
  • 출판일2018-09-03 
  • 등록일2018-09-28 
  • 파일포맷epub 
  • 파일크기58 M  
  • 지원기기 PC PHONE TABLET

    아이폰, 아이패드, 안드로이드, 태블릿, PC

책소개

뉴욕대 사회학과 교수이자 같은 대학교 공공지식연구소 소장 에릭 클라이넨버그의 <폭염 사회>. 전미출판협회 사회학.인류학 분야 최고의 책, 영국사회학회 건강.질병 분야 최고의 책으로 선정되었으며, 극작품으로 각색돼 연극 무대에 올려지기도 했다.

1995년 시카고에서는 기온이 섭씨 41도까지 올라가는 폭염이 일주일간 지속돼 700여 명이 사망하는 참사가 벌어진다. 구급차는 모자랐고, 병원은 자리가 없어 환자를 거부했으며, 시민들은 갑자기 죽은 이웃 때문에 충격을 받았다. 사실 이 일이 있기 전 무더위는 사회적 문제로 취급된 적이 없었다. 그 이유는 폭염이 막대한 재산 피해를 내는 것도 아니고 홍수나 폭설처럼 스펙터클한 장면을 연출하지도 않을뿐더러 그 희생자는 대부분 눈에 잘 띄지 않는 노인, 빈곤층, 1인 가구에 속한 사람들이었기 때문이다.

사회학자 에릭 클라이넨버그의 현지 조사는 폭염 사망자들이 실려온 한 부검소에서 시작됐다. 하지만 검시관들이 의학적 부검을 실시하는 동안, 그는 희생자들이 생전에 살았던 집으로 발길을 돌렸다. 거기에 이들의 생을 앗아간 단서가 돼줄 사회학적 요인들이 있을 것이기 때문이었다. 희생자들의 거주지는 하나같이 사회 취약계층이 모여 사는 아파트나 싸구려 호텔들이었다. 저자는 이들 지역에 머물며 수시로 현지 조사를 나갔고 차츰 안면을 트게 된 이웃들은 클라이넨버그와의 인터뷰에 응한다.

이 조사는 오랜 기간 차분히, 여러 스펙트럼을 따라 이뤄졌고, 기존 사회학이 간과해 우리 시선에 붙잡히지 않았던 이들을 분석의 망으로 끌어들인다. 주의 깊게 살펴봐야 할 것은 '보이지 않는 사람들'이다. 저자는 폭염에 의한 사망이 '사회 불평등' 문제라고 진단 내린다.

저자소개

뉴욕대 사회학과 교수이자 같은 대학교 공공지식연구소 소장이다. 『미국사회학회지American Sociological Review』 『이론과 사회Theory and Society』 『민족지Ethnography』 등 학술 저널에 연구를 발표했고, 『뉴요커』 『뉴욕타임스 매거진』 『롤링스톤』 『타임 매거진』 『포천』 『월스트리트 저널』 『워싱턴포스트』 등 수많은 대중매체에 기고했으며, 『디지털 시대의 문화 생산Cultural Production in a Digital Age』과 『대중문화Public Culture』를 편집하기도 했다. 지은 책으로 『고잉 솔로, 싱글턴이 온다』 『전파 전쟁Fighting for Air』 『국민을 위한 궁전Palaces for the People』 등이 있다. 여러 언론에서 ‘올해의 책’으로 꼽힌 첫 작품이자 대표작 『폭염 사회』는 전미출판협회 사회학·인류학 분야 최고의 책, 영국사회학회 건강·질병 분야 최고의 책으로 선정되었으며, 극작품으로 각색돼 연극 무대에 올려지기도 했다.

목차

서문

프롤로그: 도시의 지옥
죽음의 도시

머리말: 극단의 도시
사회적 해부 | 도시의 사회적 역학 | 전형과 극단 | 이 책의 개요

1장 고독사: 고립의 사회적 생산
혼자 되기 | 고립의 사회적 생산 | 혼자 늙어가기 | "죽음에 가장 가까이 갔던 순간" | 폭력과 고립 | 공포의 문화 | 최악의 조합 | 원룸주거시설의 위기 | 경고 신호 | 고립과 성

2장 인종, 장소, 취약성: 도시의 이웃과 지원의 생태학
짝짓기 | 빈곤의 사회 환경 변화 | 버림받은 커뮤니티 | 반전 | 일상의 폭력 | "여기 사람들은 모두 대단히 신중합니다" | 불안정한 지역의 사회적 유대 | 교회와 자치방범대 | 사우스론데일: 리틀빌리지의 성장 | "이곳의 거리는 늘 붐빕니다" | 중앙집권화된 교회 |

3장 재난의 상태: 권력 이양기의 도시의 복지
재난의 상태 | 폭염이 닥쳐오다: 책임의 정치학 | 어울리지 않는 부서 할당: 사회적 보호와 지역 경찰 | 악의적인 방치: 빈곤을 감수하려는 정치적 의지 | 분권 시대의 서비스 선택 | 일상의 에너지 위기 | 복지 정부와 기상이변

4장 홍보에 의한 통치
부인하고 회피하고 변호하라 | 위기에서 벗어나기

5장 스펙터클한 도시: 뉴스 조직과 재난의 재현
뉴스와 재난 | 뉴스란 무엇인가? | 재난의 발견 | 누구의 뉴스? 공식적인 정보원과 보도의 일상 | 대안적인 목소리와 반대 의견을 위한 공간 | 이야기의 할당 | 빠르게 사고하기 | 헤드라인과 시각 이미지 | 이야기, 이미지, 뉴스의 배치 | 독자의 구분과 선별적 뉴스 | 재난의 뉴스로서의 가치: 주요 이야기의 흥망성쇠

결론: 도시 환경에 나타나는 위험
재난 해결책, 일상적인 도시 극단의 전형적인 위험 | 사회적 해부

에필로그: 마지막은 함께

참고문헌

한줄 서평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