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정보 입력 영역

내서재

더보기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 다운로드
  • 자료대출안내

추천도서

더보기

컨텐츠상세보기

태도에 관하여 (커버이미지)
태도에 관하여
  • 평점평점점평가없음
  • 저자임경선 지음 
  • 출판사한겨레출판 
  • 출판일2018-10-29 
  • 등록일2019-01-02 
  • 파일포맷 epub 
  • 파일크기25 M  
  • 지원기기 PC PHONE TABLET

    아이폰, 아이패드, 안드로이드, 태블릿, PC

책소개

2015년 봄 <태도에 관하여>가 출간되고 어느덧 3년여가 지났다. 그 시간 동안 거의 매달 다음 쇄를 찍으며 13만 독자들의 지속적이고 자발적인 사랑을 받았다. 작가가 말하는 '나를 살아가게 하는 다섯 가지 태도'는 '살아가는 방식'과 '가치관의 문제'로 고민하던 남녀 모두의 지표가 되어주었다. 무엇보다 이 책은 우리가 외면하고 있던 '나'를 돌아보게 해주었다.

초판 당시 수술을 받고 입원 중에 책을 마무리해야 했던 작가는 이번 개정판 작업에서는 아버지를 떠나보내는 시간을 겪으면서 원고를 촘촘히 다시 읽으며 글을 더하고, 문장을 고쳤다.

책은 이번 개정판을 선보이며 여러 변화를 꾀했다. 먼저, 책 뒷부분에 실렸던 정신과 전문의와의 '대담' 대신 '어떤 태도를 가질 때 내가 가장 충만한가'라는 글이 자리했고, 4부 성실함에는 '사랑에 성실하다는 것'이, 5부 공정함에는 '리더십의 어려움'이 더해져 좀 더 솔직하고 내밀한 작가의 입장과 태도에 대한 이야기가 드러나게 했다.

또한, '개정판에 덧붙여 1, 2'에서는 '현실 생활에서의 평등'을 읽고 공감한 독자들이 궁금해했을 그로부터 3년 후의 모습이 '현실 생활에서의 평등, 그 이후'라는 제목으로 생생히 실렸고, '슬픔의 공동체'에서는 가족의 나이 듦과 질병, 죽음을 지켜보아야만 했던 작가의 일상이 자세하면서도 담담히 서술되었다. 출간 당시 독자들의 많은 사랑을 받았던 표지는 북디자이너 이기준의 작업으로 좀 더 선명한 색감과 형태의 새 옷을 입었다.

저자소개

12년간의 직장 생활을 거쳐 13년째 전업으로 글을 쓰고 있다. 일과 사랑, 인간관계와 삶의 태도에 대해 쓰는 것을 좋아한다. 신문과 라디오, 그리고 네이버 오디오클립을 통해 인생 상담을 하기도 했다. 산문 《자유로울 것》, 《나라는 여자》, 《엄마와 연애할 때》, 《교토에 다녀왔습니다》, 소설집 《어떤 날 그녀들이》, 장편소설 《나의 남자》, 《기억해줘》, 좋아하는 작가에 대해 쓴 《어디까지나 개인적인》, 일하는 여성에게 들려주는 《월요일의 그녀에게》, 독립출판물 《임경선의 도쿄》를 비롯해서 다수의 책을 냈다. 최근작으로는 소설집 《곁에 남아 있는 사람》이 있다. www.catwoman.pe.kr @slowgoodbye

목차

들어가는 글 ‘어떻게’를 대답하다

1부 자발성
생각의 순간
내가 현재 살고 있지 않은 인생
사람이 일하는 곳 그 어디라도
영감이 떠오르든 말든
연애에 바라는 것

2부 관대함
기꺼이 상처받을 것
나의 사랑만은 특별하니까
같은 불완전한 인간
네가 내 곁을 떠난다 해도 인생은 계속될지도 몰라
현실 생활에서의 평등

3부 정직함
인간관계 스트레스 대처법
관계는 화학작용
우리는 사랑일까 현실일까
어른의 성
몸이 그대를 거부하면 몸을 초월하라
미등단 작가의 어떤 고백

4부 성실함
과거가 현재를 지탱한다
나를 쉽게 위로하지 않을 것
실패에 대처하는 방식
남과 다른 목소리
이기적인 것이 필요하다
사랑에 성실하다는 것

5부 공정함
나를 존중하기
타인과의 비교
복잡한 미움이 가르쳐주는 것
부당함에 저항하기
부탁과 거절
리더십의 어려움

나가는 글 ‘어떤 태도를 가질 때 내가 가장 충만한가’

개정판에 덧붙여 1‘현실 생활에서의 평등, 그 이후
개정판에 덧붙여 2‘슬픔의 공동체’

한줄 서평

1